신고하기
불건전 게시물을 운영자에게 신고합니다.
고의성 있는 허위신고로 판명 될 경우는 불이익을 받을 수 있습니다.
내용 : 재미있는 이야기
작성자 : ()
  • 사유선택(중복선택 가능)
  • 광고/ 홍보성의 글
  • 광고/ 비방의 글
  • 음란/ 선정성글
  • 중복글
  • 개인정보 노출의 글
  • 기타
※ 저작권 관련 신고는 이곳으로 해주시기 바랍니다.
3월21일-신이 공평하게 나눠준 선물
3월21일-신이 공평하게 나눠준 선물

 

 

 

ugcCADX9R2X.jpg
춘분(春分).
태양이 적도 위를 수직으로 비추는 날.

 

조상들은 음(陰)과 양(陽)이 꼭 반반이 돼
낮과 밤의 길이, 춥고 더운 정도가 같다고 여겼다.









 

ugcCA1A2QEO.jpg

 

실제로는 낮이 좀 더 길다.
일출·일몰 기준이 태양의 중심이 아니라 정점이기 때문이다.

 

올해 춘분엔 추위가 더위를 누를 것으로 전망된다.
 전국 대부분의 아침 최저기온이 영하권.
따뜻한 봄볕에 익숙해진 터라 꽃샘추위가 더 매섭게 느껴진다.






 

ugcCAXBKPCX.jpg

어쩌면 우리는, 세상이 불공평하다고만 투덜댈 뿐
정작 공평하게 주어진 것은 소중히 누릴 줄 모르는 게 아닐까?


 

시간과 햇살은 신이 누구에게나 똑같이 나눠준 선물.





 

 ugcCATM81NW.jpg

 

수녀시인은 노래한다.

 

 ‘모든 이에게/골고루 사랑 나눠주는/
봄 햇살 엄마가 되고 싶다고/
춘분처럼/밤낮 길이 똑같아서/
공평한 세상의 누이가 되고 싶다고.’

 

(이해인, ‘춘분일기’)







 

 
ugcCAQEQ77T.jpg

이제는  밤과 낮의 길이가 같아서 겨울이 끝나고
본격적으로 봄이 시작되는 절기.
춘분이 지나면 날씨가 따뜻해지면서 새싹이 돋고
꽃이 하나둘 피기 시작한다.
 
올겨울 추웠던 날씨와 눈도 이제는 작별을 고할 때가 된 듯하다.









 

ugc.jpg

 

 갑자기 따뜻해진 날씨에 몸이 나른해지는 사람도 늘어난다.
 봄나물은 풍부한 비타민과 미네랄을 머금고 있다.



 

ugcCATUE6LY.jpg

 

몸에 생기가 돌게 하고 춘곤증을 물리치는 데 도움을 준다.




 

 ugcCAM586AD.jpg

 

겨우내 묵은 채소에
뚝 떨어진 입맛을 돋우는 데도 제격이다.







 

ugcCAGL893E.jpg

 

 ‘나물 먹고 물 마시고 팔을 베고 누웠어도
즐거움이 그 가운데 있다.’
(논어)

 

먹을 것이 귀하던 시절 가난해서 먹었던 나물.
요즘은 최고의 건강식품으로 대접받는다.






 

 
낙지봄나물냉채 만드는

 

고마운 봄의 선물.

 

 씀바귀, 냉이 등 나른한 몸을 깨우는 봄나물로
 춘곤증을 이겨 보시길.





 

추천하기2
  • 페이스북 공유 트윗터 공유 Google Plus 공유
이땅의 모든 시니어가 마음의 평화를 찾고, 늙어감의 아름다움과 균형을 찾을 수 있길..
X
등록
댓글(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