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고하기
불건전 게시물을 운영자에게 신고합니다.
고의성 있는 허위신고로 판명 될 경우는 불이익을 받을 수 있습니다.
내용 : 소소한 이야기
작성자 : ()
  • 사유선택(중복선택 가능)
  • 광고/ 홍보성의 글
  • 광고/ 비방의 글
  • 음란/ 선정성글
  • 중복글
  • 개인정보 노출의 글
  • 기타
※ 저작권 관련 신고는 이곳으로 해주시기 바랍니다.
그런 친구가 그리워지는 하루

그런 친구가 그리워지는 하루


커피향에 묻어나오는 부드러운 입맞춤으로
두런두런 이야기 나눌 수 있는
그런 친구가 그립습니다.

미루나무 그늘아래서 
어깨 나란히 마주대고 앉아
파란하늘 바라보며 생각 나눠가질 수 있는
그런 친구가 그립습니다.

 


                                                   느낌가득 실어다 
                                                  작은 사연들 띄워 보낼 수 있는
                                                     그런친구가 그립습니다
                                                행복함으로 주고받을 수 있는 
                                                      그런 친구가 그립습니다.

 
                                                  그리움이 그리워 혼자가 아닌 둘이서

자그마한 울타리 가꾸어갈 수있는
그런 친구가 그립습니다 

 


                                             아름다운 음악 귀 기울임으로 느끼며
                                                 기분좋은 산책할 수 있는
                                                   그런 친구가 그립습니다.

                                            아름다운 세상 너와내가 함께 할 수있어서
                                                ˝행복해˝라는 말을 건낼 수 있는
                                                    그런 친구가 그립습니다.

                                                   어떤 그리움으로 그리워하며 
                                           잠이 들 수 있는 행복한 미소지으며 
                                           꿈속을 거닐 수 있으면 좋겠습니다.

 

                                                                       모셔온글 

 

 

                                                                         - 옮긴글 -

추천하기3
  • 페이스북 공유 트윗터 공유 Google Plus 공유
안녕하세요 시니어리포터는 처음인데요 한번 해보고싶어서 이렇게 응모합니다 예전에 글쓰는거
X
등록
댓글(4)
  • 큰딸
    2017.11.15 05.55
    신고
    답글쓰기
    그리움을 품고 살아가는 인생은 멋집니다.
  • 비단시
    2017.11.15 18.09
    신고
    답글쓰기
    그렇지요 감사합니다 ^^
  • 에스맨
    2017.11.14 20.41
    신고
    답글쓰기
    더욱더 깊어가는 가을에 스며오는 생각들입니다
  • 비단시
    2017.11.15 18.08
    신고
    답글쓰기
    감사합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