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차의 괴로움
오늘은 지금 타고 다니는 내 차가 출고된 지 꼭 3년이 되는 날이다. 나는 1980년 중반부터 현재까지 약 30여 년간 여섯 대의 차량을 샀으니 평균 5년씩 타고 새 차로 교체한 것 같다. 지금 타는 차량이 이제 3년이 되었으니 앞으로 2년 후에 새 차로 교체해야 하는데 그렇게 할 수 없는 문제가 닥쳤다. 3년 전에 전기 차량을 사려고 했으나 지금도 마찬가지지만 그 당시에는 전기차 완제품이 출시되지 않거나 출시되고 있더라도 검증이 되지 않았으며 가격이 무척 비쌌다. 그래서 전기차에 버금가는 하이브리드를 샀다.
 
하이브리드 차량이란 차량의 연료인 휘발유와 전기 모터를 동시에 사용하여 차량을 움직이게 함으로써 차량의 연비가 높게 하는(휘발유 소모를 적게 하는) 차량으로서 저공해 차량이다. 시동을 걸면 부릉 소리가 나지 않는다. 그래서 골목길을 주행 시 통행인이 이 차 소리를 듣지 못해 길을 피해 주지 않거나 돌발 상황이 발생할 수 있어서 소리로 인한 장단점을 함께 갖고 있다고도 한다.
 
 
지금 내가 사는 아파트 단지는 주차 공간이 너무 좁다. 지은 지 30년이 된 낡은 아파트로써 지하 주차장은 협소하고 주차 가능 공간이 입주민들의 소유 차량 대수에 비해 상당히 부족하다. 그래서 늦게 귀가했을 때는 주차 공간 외 통로 주차를 해야 하는데 이 경우에는 차량의 기어를 중립 상태로 유지시켜 놓아야 된다. 그래야만 내 차로 인해 막혀 있던 다른 차량이 내 차를 밀어 통행 공간을 만든 후 드나들 수 있기 때문이다.
 
그러나 내 차는 기어 중립이 안 된다. 아마도 급발진을 방지하기 위해 제조회사에서 이렇게 했나 보다. 그렇기 때문에 내 차는 반드시 주차 구획선이 그어져 있는 곳에다 주차해야만 된다. 조금 늦게 귀가하여 주차하려고 하면 이미 다른 차량이 모두 주차 공간을 채웠기에 나는 주차를 하지 못하여 원거리 뒷골목에 주차해야 되며 이 경우 아침 일찍 불법 주정차 단속 요원들이 나타나기 전에 빨리 이동 주차를 시켜야 된다. 이런 불편 때문에 나는 차량 운행을 자제하거나 차량 운행 시간을 줄여서 일찍 귀가하여 남들이 주차 구획선에 주차를 하기 전에 귀가하여 주차하곤 한다. 
 
그러다 보니 차량 운행 횟수가 적어지고 차량 주행 기록은 현재까지 15,000Km 1년에 겨우 5,000Km밖에 주행하지 않은 것이다. 주차 편리성으로만 볼 때는 이곳으로 이사 오기 전 분당 아파트가 그립다. 신도시 분당 지역이라든지 요즘 새로 짓는 아파트 단지의 지하 주차장은 무척 넓어서 1가구당 1.2대 이상씩 차량을 주차할 수 있을 만큼 넓다.그래도 분당으로 이사 가기 전에 살았던 은마아파트에 비하면 이곳 주차장은 훨씬 좋은 편이라서 그냥 내가 운행을 하더라도 일찍 귀가하기만 하면 주차 문제는 해결이 되기에 견딜 만하지만 야간에 잠깐씩 볼일을 보기 위해 차를 이용할 수 없으니 이 차를 5년간 타기는 어려울 것 같다. 그래서 오늘 중고차 시세를 알아보고 있다. 아무래도 이 차를 매각하고 새 차를 사야 할 것 같다. 아! 주차장 넓은 곳에서 살고 싶다.
 

<시니어리포터 임경남>

추천하기8
  • 페이스북 공유 트윗터 공유 Google Plus 공유
시니어리포터 임경남 (수풀)
테니스 치고 아마 야구장에서 야구 기록하고 둘레길 걷고
Copyright ⓒ 시니어파트너즈 & Yourstage.com 저작권은 시니어파트너즈에게 있습니다.
나도 한마디
김상연 1월13일 오후 7:21
주차가 수월치 않으면 짜증나지요. 새차로 바꾸셨다니 주차문제도 해결하시고 기분 좋으시겠어요. 조만간에 새 자동차가 한몸처럼 편하게 되겠지요. 축하합니다.
답글쓰기
임경남 1월13일 오후 8:20
실은 새차로 바꾸기 위한 핑게였어요. ㅎㅎ
답글쓰기
조원자 1월13일 오후 7:20
주차문제는 어디서나 가끔 일어나는 일입니다. 주차장이 잘 되면 좋겠습니다.
답글쓰기
임경남 1월13일 오후 8:19
주차장은 뭐 재건축 이후에나 해결 되겠지요 ㅎ
답글쓰기
김이라 1월13일 오후 4:40
요즘 차가 많아졌어요 주차문제로 싸우시는것을 보면 조금만 양보를 하시면 될턴데 하는생각도 많이 하고 있습니다 주차잘하세요 ...
답글쓰기
임경남 1월13일 오후 5:10
한국 사람 운전대만 잡으면 난폭해 진다고 하지요. ㅎㅎㅎ 주차 문제 시비 일어나면 아주 큰 사건으로 번지는 것 많이 봤지요,
답글쓰기
김이라 1월13일 오후 5:12
네 싸우다가 경찰서까지 가시는것을 본적도 있어요....
추운날씨에 주차문제로 고생안하시길...............
답글쓰기
조왕래 1월13일 오후 2:29
경찰출신이 불법주차단속요원이 겁 나서 새벽에 일찍 차 빼러 허둥지둥하시는 모습이 눈에 선해서 웃었습니다. 하이브리드가 그런 특성이 있군요. 차를 또 새로 사신겁니까? 저도 차를 새로 사야하는데 참 고민됩니다.
답글쓰기
임경남 1월13일 오후 3:08
네 지난주 금요일 출고를 해서 어제 등록된 차를 인수 했습니다. 소나타 차가 무척 커 졌어요.
그런데 시동을 끈 후 Shift Lock Release 버튼을 누르면 기어 중립 주차가 가능 하다는 사실을 알았습니다.
답글쓰기
남상순 1월13일 오전 10:43
하이브리드 차가 중립에 놓을 수 없군요 주차문제 정말 스트레스 받아요
요즘 날씨가 차가우니 지하 주차장에 2중 주차를 해서 교행도 어렵고 정말 난감합니다.
자동차가 신발 개념이라서 모두 신고 돌아다녀야 하니...쯔쯔 미안하죠

어서 새차로 바꾸시고 주차장도 확보하셨으면 좋겠네요
그런데 5년에 한번씩 바꾸는건 너무 자주 바꾸시는데요
요즘 차가 잘 만들어져서 10년은 문제 없던데...
답글쓰기
임경남 1월13일 오전 10:57
ㅎㅎ 어제 새차가 집에 도착했습니다. 이 차를 내 생애 마지막 차라는 생각이 듭니다. 앞으로 10년이면 이 차와 함께 흨!
답글쓰기
남상순 1월13일 오후 5:04
새차 승차식을 하셔야는데...집이 가까우면 쳐들어가서 감자탕이라도 먹어야는데...훗
하이브리드도 중립주차 가능하군요 다시 생각 고쳤습니다. 울 며느리가 하이브리드 차예요
저 위에 조왕래님 덧글 읽으며 실실 웃고 있습니다. 제가 ㅎㅎㅎ
답글쓰기
임경남 1월13일 오후 7:05
어진수니님 왜 실실 웃으시는지요? 얼굴 붉어 지는 내 모습 보이시죠? ㅋㅋ
답글쓰기
남상순 1월13일 오후 7:11
조왕래 선생님의 글에 "경찰출신이 불법주차단속요원이 겁 나서 새벽에 일찍 차 빼러 허둥지둥하시는 모습이 눈에 선해서 웃었습니다." 요렇게 써 있어서요 그래서 실실 웃었다니까요 ㅎㅎㅎ
답글쓰기
홍지영 1월13일 오전 10:19
주차때문에 고생 많이 하십니다. 주차장이 협소한 것 같네요. 그래도 조심하는 것이 무엇보다도 중요합니다. 하루하루 안전하게 주차하시기 바랍니다. 수고 하셨습니다.
답글쓰기
임경남 1월13일 오전 10:56
주차장은 협소하고 단지내 소방 통로를 가로 막는 주차로 인해 문제가 많은 곳입니다.
그런데 자동차 시동 끄고 Shift lock release 버튼을 누르면 중립 주차가 된다고 하네요.
답글쓰기
신춘몽 1월13일 오전 9:33
임선생님께 서울숲 함께 가자고 데이트 신청 했던것 기억하세요? ㅎㅎㅎ 서울숲은 선생님께서 자전거를 타고가도 가깝다고 하셨던것 같은대요. ,,,맞나요? 제가 사오정 하고 사촌쯤 되는관계로 헛소리를 잘 하거든요. ㅎㅎ
근데 유어의 클럽인 "궁궐 이야기 에 왕림해 주십사 하는 말씀을 드렸을탠데 ,,바쁘세요? 궁궐 이야기 클럽에
한번도 참석 해 보지 않으신 사람은 있어도 함번만 참석하시는 사람은 없지 않을까 하는 자부심입니다.
한번 생각해 보실래요?ㅎㅎ
답글쓰기
임경남 1월13일 오전 10:52
제가 신청을 했는데 보기 좋게 거절 당한것 아닌가요? ㅎㅎㅎ 지난 년말에 서울숲 둘레길 답사했은데 글 내일 올라올꺼에요. 궁궐 이야기 클럽에 참여하고 싶습니다. 어떻게 참여하면 될런지 안내 부탁 드립니다. 꾸벅~
답글쓰기
신춘몽 1월13일 오후 2:20
아이고 반갑고 감사합니다.,, 선생님 께서 함께 해 주시기만 한다면 궁궐이야기 의 영광 일껍니다.ㅎㅎ 오시면 3년 선배닌인 제가 맛난 차 대접 하겠습니다.
유어에 서 클럽 페이지로 들어가시면 여러모임이 있는대요 다른 모임도 대단한 선생님들의 공간이지만요. 처음에는 유어 대표 클럽인 "궁궐이야기 로 들어 오세요,
그러신후 회원 가입을 하시고 가입인사를 나누시면 됩니다. 매월 2번째 수요일에 만남을 갖는대요. 일단 참여 해 보시면 제가 허풍 떤것이 아니라는 것을 아실수 있을 껍니다/ㅎㅎ
이번달에는 유어의 최고 시니어이신 "조왕래 선생님께서 참석 해 주시고 저를 찾아 손을 잡아주셔서 감동 받았답니다. 선생님께서도 궁궐 모임에 참석하시고 제 손을 잡아 주실꺼지요?
뚱뚱하고 볼품없다고 실망 마시고요...ㅋㅋㅋ
답글쓰기
최고
사랑
기쁨
슬픔
응원
놀람
감사
선택안함